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강원도농업기술원 개발, 고당도 씨 없는 포도 스위트드림 현장평가회 열려

기사승인 2022.08.10  10:14:49

공유
default_news_ad1
ad51

강원도농업기술원에서는 자체 개발·육성한 고당도 씨 없는 포도 ‘스위트드림’ 현장 평가회를 10일 정선(북평면) 포도 재배하우스에서 농업인, 관계관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다고 밝혔다.

* 신승조 농가(정선군 북평면 북평리 780-1)

강원도에서 개발한 ‘스위트드림’은 최근 소비 트렌드를 반영한 품종으로 캠벨얼리(Campbell early) 보다 당도가 더 높고 씨가 없는 포도로 현장 평가회와 시식회를 통해 품종 특성을 알리고 조기에 확대 보급한다는 방침이다.

 ‘스위트드림’은 ‘허니블랙’과 ‘캠벨얼리’를 교배하여 2013년 품종보호 등록이 완료된 품종으로 과육 내 씨가 없고, 당도가 18°Bx로 ‘캠벨얼리’에 비해 3°Bx 이상 높고, 수확기에 착색과 함께 달콤한 포도 향이 진하게 나는 것이 특징이다.

숙기는 8월 중하순으로 강원도 지리적·기후적 특성에 잘 적응하고 내한성이 뛰어나 홍천·정선·영월 등 도내 추운 지역에서도 고품질 재배가 가능하다는 큰 장점을 가지고 있다.

특히 정선에서 생산된 ‘스위트드림’은 씨가 없고, 당도는 높고, 식미가 우수하여 관광객들에게 인기가 많아 향후 정선의 특화품목으로의 확대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원예연구과 원재희 과장은 “이번 스위트드림 현장 평가회를 통해 소비자 기호도가 높은 씨 없는 포도 품종 개발과 보급으로 농가 소득을 높이고, 강원도 포도 산업 경쟁력 강화에 힘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희연 기자 bodo@emoneynews.co.kr

<저작권자 © 이머니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희연 기자 bodo@emoneynews.co.kr
충청-대전-강원도 지역-사회부를 담당하는 김희연 기자입니다.
ad44
default_news_ad4
ad47
default_side_ad1

연예/스포츠더보기

item37
ad48
default_side_ad2

이머니TV더보기

item38
default_side_ad3
ad49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50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