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시흥시, ‘학교가 필요한 것, 무엇이든지’ 교육현장 밀착 지원 마을교육 거점센터‘동네언니’활동

기사승인 2023.03.17  11:05:59

공유
default_news_ad1
ad51

시흥시(시장 임병택)는 ‘교육도시 시흥’을 이끌기 위해 학교와 마을을 지원하는 마을교육 거점센터의 2023년도 활동이 본격적으로 시작됐다고 밝혔다.

시는 북부·중부·남부 3개 권역으로 나눠 교육사업을 지원하는 거점센터 구성원을 확정하고, 지난 15일에는 합동 연수를 마쳤다.

이날 합동 연수에서는 올해 새롭게 구성된 ‘동네언니’ 및 정책지원·평가를 담당하는 마을교육 연구센터와 함께 K-교육도시 시흥을 향한 시흥의 비전, 마을교육 거점센터의 출현 의미와 근거 조례 등 제도적 측면을 공유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시흥시가 지난해 처음 출범한 마을교육 거점센터는 마을교육의 새 장을 열었다는 평가와 함께 전국적으로 주목받았다. 특히 교육지원이 권역별로 세분화되면서, 학생, 교사, 학부모 등 교육 주체들의 요구에 더욱 세심하고, 신속하게 대응하게 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시흥시 마을교육 거점센터는 학교와 마을의 연결망을 강화해 동별 담당자를 정해서 움직인다. 학교는 필요한 일이 생기면 담당 기관이나 담당자를 애써 찾을 필요가 없어졌다. 대신 ‘동네언니’라 부르는 마을교육 담당자에게 무엇이든 요청하면 된다.

모든 마을교육 거점센터에는 마을교육 활동 경험이 풍부한 동네언니 19명이 활동한다. 이들은 시흥시 전체 19개의 동에 소재한 92개의 초·중·고등학교와 보다 촘촘한 지원활동을 펼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올해부터 권역별로 거점 공간(북부_소래빛도서관(031-380-5497)/중부_능곡도서관(031-380-5498)/남부_중앙도서관(031-380-5499)을 확보해 교육주체와 동네언니들이 함께 모여 회의 및 연수 활동을 할 수 있게 했다.

동네언니들은 동네 곳곳 현장에서 벌어지는 교육적 성과를 기록으로 남길 예정이며, 이 기록물은 지역 내 교육주체는 물론, 전국적으로 공유할 계획이다.

작년에 이어 올해도 활동을 이어가는 한 동네언니는 “마을교육 거점센터로 인해 동네 곳곳에서 아이들을 위한 교육활동을 지원하게 됨으로써 K-교육도시에 다가가는 기반이 형성된 것 같다”고 전했다.

서호현 기자 twolip@naver.com

<저작권자 © 이머니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twolip.png
서호현 기자 twolip@naver.com
정치, 경제-사회부를 담당하는 서호현 부장입니다.
ad44
default_news_ad4
ad47
default_side_ad1

연예/스포츠더보기

item37
ad48
default_side_ad2

이머니TV더보기

item38
default_side_ad3
ad49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50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