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투게더아트, ‘미술품 투자계약증권 증권신고서’ 제출

기사승인 2023.12.04  09:25:55

공유
default_news_ad1
ad51

- 크리스티(Christie’s)에서 취득한 ‘쿠사마 야요이’(Kusama Yayoi)의 노란 호박(Pumpkin) 작품

미술품 경매회사 ㈜케이옥션의 자회사인 (주)투게더아트(대표 도현순)는 미술품 투자계약증권의 증권신고서를 금융감독원에 제출하였다고 밝혔다.

케이옥션의 자회사인 투게더아트에서는 세계적 미술품 경매회사인 크리스티(Christie’s)에서 선매입하여 취득한 ‘쿠사마 야요이’(Kusama Yayoi)의 2002년작 호박(Pumpkin)[캔버스에 아크릴, 캔버스 3호 크기, 27.3cm(가로) x 22.0cm(세로)] 작품을 기초자산으로 한다. 미술품의 가치 평가를 위하여 2013년 1월부터 2023년 10월까지 동일 작가의 유사 작품 거래 사례 359점을 분석하여 미술품의 내재가치를 추정하였으며, 외부평가 기관으로부터 객관적 검증을 거쳤다.

금번 외부평가기관으로 참여한 (주)제일감정평가법인은 국내 13대 대형감정평가법인으로 지정된 감정평가법인으로 미술을 전공한 전문성 있는 감정평가사가 기초자산인 미술품의 가치를 조사하여 감정평가서를 발급했고, 한국기업평가(주)는 사업가치와 증권가치평가를 수행하는 기관으로 국내외 미술품 시장에 대한 조사, 작가와 작품에 대한 조사, 거래사례에 대한 데이터 분석을 통하여 미술품 가치 추정 보고서를 제공했다. 또한, 1982년부터 미술품을 감정해 온 (사)한국화랑협회 감정위원회에서는 미술품 감정에 대한 경력과 전문성 있는 감정위원 4인이 참여하여 미술품의 특성에 따른 가치를 평가했다.

투게더아트 관계자는 “그동안 전문성 있는 이사회를 구성하여 투자자 보호를 위한 내부통제체계를 다듬었고, 일반 투자자들에게 받여들여 질 수 있도록 미술품 가치의 객관성 확보에 노력했다”며, “쿠사마 야요이의 노란색 호박 작품이 가진 내재가치에 비해 비교적 경쟁력 있는 가격에 신뢰성 있는 곳에서 작품을 취득해서 공모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 금번에 기초자산으로 삼은 미술품은 비례미와 균형미 있는 노란 호박이 쿠사마 야요이 특유의 그물망 배경 가운데 안정감 있게 자리한 대표적 도상이어서 경제적 가치뿐만 아니라 예술적 가치를 공유하는데도 적격이다. 제출까지 임직원들의 노력만큼이나 외부평가기관으로 참여해 주신 제일감정평가법인, 한국기업평가, 한국화랑협회, 법무법인 지평과 외부 전문가님들의 도움으로 무사히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게 되었다”고 금번 증권신고서 제출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또한, “기초자산인 미술품의 취득가격은 약 10억9,500만원이며, 공모총액은 11억8,200만원으로 투자자들이 투자 매력을 느낄 수 있는 가격”이라고 설명했다.

투게더아트는 금번 증권신고서의 금융감독원 심사 통과 후 2023년 12월 26일부터 2024년 1월 2일까지 NH투자증권에서 실명계좌를 개설한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청약을 받을 계획이다.

이정훈 기자 bodo@emoneynews.co.kr

<저작권자 © 이머니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정훈 기자 bodo@emoneynews.co.kr
산업부를 담당하는 이정훈 기자입니다.
ad44
default_news_ad4
ad47
default_side_ad1

연예/스포츠더보기

item37
ad48
default_side_ad2

이머니TV더보기

item38
default_side_ad3
ad49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50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