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신라젠, SJ-600연구 결과 2건 서울대 의과대학 연구팀 미국암연구학회 발표 채택

기사승인 2024.02.26  13:40:28

공유
default_news_ad1
ad51

서울대 의과대학 연구진(이동섭 교수)은 신라젠이 개발 중인 항암바이러스 플랫폼 SJ-600시리즈의 연구 결과 두 건이 모두 미국암연구학회 연례학술대회(AACR 2024)에 포스터 발표로 채택됐다고 26일 밝혔다.

신라젠은 세계 최고 권위의 학회로 불리는 미국암연구학회에 최근 연구 발표로 채택됐다고 밝힌 BAL0891에 이어 SJ-600시리즈 파이프라인 연구 결과도 추가로 채택되는 기염을 토했다.

서울대 의과대학 연구팀이 제출하여 채택된 연구는 총 두건이다.

우선 첫 번째 연구는 면역적격(immunocompetent) 유방암 마우스 모델에서 항암 백시니아 바이러스 SJ-600 시리즈 반복 투여 시의 항암 효능을 평가한 연구다. 이 연구에서 SJ-600 시리즈는 반복 투여 시 중화항체 형성으로 인해 항암 효능이 감소할 수 있는 기존 항암 바이러스와 다르게 중화반응을 회피하여 반복 정맥 투여 시에도 항암 효능을 유지함을 증명했다.

그리고 두 번째 연구는 간 전이 대장암 마우스 모델에서 정맥투여 가능한 항암 백시니아 바이러스 SJ-600 시리즈가 전이성 악성종양에도 항암 효능을 나타낼 수 있는지를 확인하는 연구다. 연구 결과 SJ-600 시리즈를 정맥투여하였을 때 뚜렷한 항암 효능을 보이며, 전이암에서도 종양 내 면역 환경을 'hot tumor'로 변화시킴을 입증했다.

신라젠이 개발하고 있는 항암 바이러스 SJ-600시리즈는 신라젠 연구소에서 개발한 차세대 항암 바이러스 플랫폼 기술로서 기존 항암바이러스의 1/5용량으로 동등 이상의 효과를 나타내며, 보체조절단백질 ‘CD55’를 바이러스 표면에 발현함으로써 정맥투여가 매우 용이하다.

신라젠 관계자는 “SJ-600시리즈에 대한 우수성과 기대감은 학계에서 지속적으로 인정받고 있다”라며, “국내 바이오벤처기업의 파이프라인에 대한 연구가 메이저 학회에서 복수로 채택되었다는 것은 그만큼 신라젠이 내세울 수 있는 파이프라인이 다양해진 것을 의미하며, 이로써 펙사벡에만 의존했던 과거 신라젠에서 완전히 탈피했음을 보여주는 사례”라고 밝혔다.

박영재 기자 bodo@emoneynews.co.kr

<저작권자 © 이머니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박영재 기자 bodo@emoneynews.co.kr
제약-바이오 섹션을 담당하는 박영재 기자입니다.
박영재 기자 의 최신글
    ad44
    default_news_ad4
    ad47
    default_side_ad1

    연예/스포츠더보기

    item37
    ad48
    default_side_ad2

    이머니TV더보기

    item38
    default_side_ad3
    ad49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50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