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JTBC 피아니스트 임윤찬, 쇼팽 에튀드부터 멘델스존 무언가 연주까지 대공개

기사승인 2024.05.30  10:56:05

공유
default_news_ad1
ad51

- '반 클라이번 콩쿠르' 60년 역사상 최연소 우승, 피아니스트 임윤찬 토크쇼 최초 출연

오늘(30일) 밤 10시 10분에 방송되는 JTBC '임윤찬의 고전적 하루'는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피아니스트 임윤찬이 최초로 출연하는 토크쇼다.

18세 나이로 '반 클라이번 콩쿠르' 60년 역사상 최연소 우승과 함께 청중상, 신작 최고연주상까지 3관왕을 차지한 임윤찬은 세계적으로 사랑받는 클래식계의 아이돌이다. 피아니스트 임윤찬의 이야기를 듣기 위해 특별 편성된 이번 방송은 중앙일보 클래식 음악 담당 김호정 기자가 진행을 맡는다.

토크쇼 출연은 처음이라는 임윤찬은 녹화 초반 긴장된 모습이었으나, 김호정 기자의 리드에 금방 분위기에 적응하는 모습을 보인다. '반 클라이번 콩쿠르'에서 우승을 하는 과정에서 겪은 비하인드 스토리와 피아노에 대한 열정 그리고 현재 보스턴에서 유학 생활 중인 스무살 청춘으로서의 평범한 일상까지 솔직하게 털어놓는다.

특히, 쇼팽 에튀드 앨범 출시 때 밝힌 임윤찬만의 독특한 음악 철학인 '심장을 강타하지 않으면 연습이 아니다'에 대한 표현도 어떤 의미인지 현장에서 실전으로 보여준다. 이날 임윤찬은 쇼팽의 에튀드부터 차이콥스키의 사계 중 5월과 6월 그리고 멘델스존의 무언가까지 총 4곡을 연주하며 시청자들의 귀호강을 책임질 예정이다.

포브스 선정 '아시아에서 영향력 있는 30세 이하 30인', 세계 저명의 공연장과 최정상 오케스트라들의 초청이 쇄도하는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임윤찬. 토크쇼 JTBC '임윤찬의 고전적 하루'는 오늘(30일) 밤 10시 10분에 방송된다.

한편, '임윤찬의 고전적 하루' 제작은 매주 월요일 시청자들에게 랜선 여행으로 대리 만족을 선사하는 '톡파원 25시' 제작진이 맡아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수연 기자 bodo@emoneynews.co.kr

<저작권자 © 이머니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ryad87.png
이수연 기자 bodo@emoneynews.co.kr
연예부를 담당하는 이수연 기자입니다.
ad44
default_news_ad4
ad47
default_side_ad1

연예/스포츠더보기

item37
ad48
default_side_ad2

이머니TV더보기

item38
default_side_ad3
ad49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50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