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노스페이스, 청약 경쟁률 1,150.72:1 기록…청약증거금 8조 2,836억 원

기사승인 2024.06.24  09:10:44

공유
default_news_ad1
ad51

- 382,613,950주 신청…청약증거금 8조 2,836억 원 집계

우주 발사체 스타트업 이노스페이스(대표이사 김수종)는 20일~21일 양일간 일반투자자 대상 공모주 청약을 실시한 결과, 1,150.72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21일 밝혔다. 이에 따른 청약 증거금은 약 8조 2,836억 원으로 집계됐다.

이노스페이스는 지난 11일부터 17일까지 5거래일간 국내외 기관투자자 대상으로 진행한 수요예측에서 국내외 기관 총 2,159개 사가 참여해 경쟁률 598.87대1을 기록했으며, 최종 공모가는 희망 밴드 상단인 43,300원으로 확정된 바 있다.

상장을 주관한 미래에셋증권 관계자는 “많은 투자자 분들이 글로벌 위성 발사 서비스 분야에서의 차별화된 로켓 기술력과 향후 성장성을 긍정적으로 평가하여 금번 청약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셨다”며 “수요예측에 이어 일반청약에서도 좋은 결과를 보이며 다시 한번 이노스페이스의 경쟁력을 확인했다”고 전했다.

2017년 설립한 이노스페이스는 2023년 3월 국내 민간기업 최초로 ‘한빛-TLV’ 시험발사 성공으로 우주 기술 이력을 쌓으면서 글로벌 시장에서 우주 수송 사업화 잠재력을 입증했다. 최근에는 해외 고객으로부터 ‘한빛’ 우주발사체로 4건의 다중 발사 서비스 수주 성과를 창출해 우주 시장 진입에 속도를 내고 있다.

이노스페이스는 상장 이후 확보한 자금을 발사체 생산 내재화를 위한 설비확충, 발사체 경량화 및 재사용성을 위한 연구개발 강화, 해외시장 판로 확보, 우수인력 유치 등에 활용할 계획이다. 이는 다중 발사 운용을 위한 양산기반 확충 및 사업분야 확장의 기틀을 마련해 향후 회사의 지속성장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

이노스페이스 김수종 대표이사는 “수요예측에 이어 공모 청약에서도 이노스페이스의 기업 성장 잠재력을 믿고 성원해주신 투자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글로벌 우주 모빌리티 플랫폼 기업으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하고, 이번 상장을 계기로 사업 효율성 강화는 물론 기술 경쟁력 확보, 신규 수주 확대, 전략적 사업 확장을 통해 기업가치를 지속적으로 향상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노스페이스는 오는 6월 25일 납입을 거쳐 7월 초 코스닥 시장에 입성할 예정이다.

윤성만 기자 bodo@emoenynews.co.kr

<저작권자 © 이머니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윤성만 기자 bodo@emoenynews.co.kr
금융-부동산 섹션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ad44
default_news_ad4
ad47
default_side_ad1

연예/스포츠더보기

item37
ad48
default_side_ad2

이머니TV더보기

item38
default_side_ad3
ad49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50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