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덴티스, 치과 임플란트 고정도 측정기 ‘ChecQ(첵큐)’ 공개

기사승인 2024.06.24  09:19:48

공유
default_news_ad1
ad51

- 7월1일 공식 출시 앞두고 6월 24일부터 사전예약 시작, 연내 FDA 목표

임플란트 기반 디지털 덴티스트리 기업 ㈜덴티스(대표이사 심기봉)가 24일 신기술을 적용한 치과 임플란트 고정도 측정기를 공개했다.

치과 임플란트 고정도 측정기는 임플란트 골유착 및 고정력 정도를 손쉽게 측정하기 위한 방법으로 널리 활용되고 있는 장치다. 이 장치는 타진하는 방식의 측정기와 공진주파수분석(RFA) 방식으로 나뉜다. 타진 방식의 측정기의 경우, 타진 강도에 다른 안정성 문제와 더불어 임플란트 지대주(어버트먼트)의 높이에 따른 측정위치별 측정값 오차가 발생하는 단점이 있다. 이미 시장에 출시된 해외 제품 가운데는 RFA 방식의 측정기도 있지만, 임플란트별 측정시 변환기(Peg) 교체에 따라 일회용 소모품에 대한 비용 부담이 있었다.

덴티스 의료기기연구소가 자체 기술력으로 개발한 치과 임플란트 고정도 측정기 ‘ChecQ(첵큐)’는 국내 제품으로는 최초로 자체 개발한 RFA 방식을 적용한 제품이다. 자기장을 발생시켜 검출된 공명 주파수를 안정도 값(ISQ : Implant Stability Quotient)으로 변환하는 방식으로 2초 내 정확한 측정값을 도출한다. 이를 통해 기존 타진 방식의 안정성과 오차 발생 문제를 해소했다.

또 기존에 있던 해외 RFA 방식 제품의 일회용 Peg 대신 멸균이 가능한 티타늄 소재의 다회용 Peg를 적용해 번거로움과 비용 부담도 줄였다. 이에 더해 충전 방식의 무선 펜타입으로 사용 편의성도 높였다.

ChecQ는 공식 출시를 위한 모든 준비를 마치고 24일부터 사전 예약 판매를 시작하며, 국내 공식 출시일은 7월 1일이다. 회사는 ChecQ로 정확한 골유착 측정을 통한 임플란트 성공률을 높이고, 신규 개원치과와 임플란트 시술치과를 위한 차별화된 임플란트 솔루션을 제공함으로써 고객 편의와 가치를 높인다는 전략이다. 특히 하반기 임플란트 시장 경쟁력 강화를 위한 주요 경쟁 아이템으로 주력할 계획이다. 이미 연내 목표로 미국식품의약국(FDA)의 사용 승인 절차가 진행 중이며 글로벌 시장을 목표로 전략을 수립하고 있다.

덴티스 관계자는 “ChecQ를 비롯한 주요 신제품들의 FDA와 유럽 CE 등 해외 인증을 빠른 시일 내 마무리할 것”이라며 “제품 현지화, 신규 법인 설립을 통한 글로벌 영업망 확충 등의 전략으로 글로벌 시장에서의 성장을 가속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영재 기자 bodo@emoneynews.co.kr

<저작권자 © 이머니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박영재 기자 bodo@emoneynews.co.kr
제약-바이오 섹션을 담당하는 박영재 기자입니다.
박영재 기자 의 최신글
    ad44
    default_news_ad4
    ad47
    default_side_ad1

    연예/스포츠더보기

    item37
    ad48
    default_side_ad2

    이머니TV더보기

    item38
    default_side_ad3
    ad49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50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