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레이저옵텍, '임카스 아시아' 참가… 아시아 시장에서 입지 강화

기사승인 2024.06.25  09:54:06

공유
default_news_ad1
ad51

- 색소 치료 레이저 헬리오스785에 대한 관심 높아

임카스 아시아(IMCAS Asia) 2024의 레이저옵텍 부스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레이저옵텍]

피부 미용 및 질환 치료용 레이저 기기 전문 기업 ㈜레이저옵텍(대표 이창진)은 지난 21일부터 사흘간 태국 방콕에서 열린 임카스(IMCAS) 아시아에 참가해 헬리오스785, 피콜로프리미엄 등 주요 장비를 선보였다고 25일 밝혔다.

임카스(IMCAS·International Master Course on Aging Science)는 세계 최대 규모의 ‘미용·성형 학회’로, 아시아 지역에서 미용과 성형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면서 2007년부터 ‘임카스 아시아’를 매년 별도 개최하고 있다.

태국 방콕의 아테네호텔에서 열린 이번 임카스 아시아는 골드 스폰서로 참가한 레이저옵텍을 비롯하여 110개의 업체들과 2300명의 의료진들이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레이저옵텍은 부스 전시를 통해 헬리오스785(HELIOS785 PICO), 피콜로프리미엄(PicoLO Premium) 등 아시아에서 특히 주목을 받고 있는 장비들을 선보였다.

헬리오스785 레이저는 785nm의 200mJ 고출력 피코초 레이저와 1064nm 및 532nm 파장의 큐스위치엔디야그 레이저가 한 플랫폼에서 동시 구현되는 레이저옵텍의 독창적인 장비다. 특히 미백에 관심이 많은 아시아 지역에서도 큰 인기를 얻고 있다. 헬리오스 시리즈는 2003년 첫 모델을 선보인 이후 지속적인 업그레이드 버전을 통해 수 천 대가 판매된 레이저옵텍의 대표적인 스테디셀러다.

피콜로프리미엄은 레이저옵텍의 엔디야그 기반의 피코초 피부미용 레이저로, 안정적인 펄스폭과 출력을 통해 진정한 피코세컨드 레이저를 구현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최근에는 안티에이징과 리쥬비네이션에 최적화된 '피코윤곽술'로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별도로 마련된 강의 세션에서는 필리핀의 미셸 마리 수파포 박사(Dr. Michelle Marie Supapo)가 연자로 나서 아시아 지역에서 특히 인기가 높은 헬리오스785의 색소 치료 효과에 대한 자신의 경험을 참석자들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레이저옵텍 이창진 대표는 "아시아의 피부미용 시장은 전세계적으로 가장 성장세가 큰 시장 중의 하나”라며, “아시아는 레이저옵텍이 전통적으로 강세를 보인 시장인 만큼, 소비자들과 소통하는 다양한 기회를 통해 시장에서의 입지를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레이저옵텍은 2000년 설립된 레이저 기반 의료기기 전문기업으로, 약 50개국에 자체 브랜드로 제품을 수출하여 피부과 등 전세계 병원에서 사용되고 있다. 2023년 매출 343억 원을 달성하고 올해 2월 코스닥에 상장했으며, 차별화된 기술력과 다양한 제품 포트폴리오, 해외 영업 강화를 통해 2027년 매출 약 800억 원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조수영 기자 bodo@emoneynews.co.kr

<저작권자 © 이머니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조수영 기자 bodo@emoneynews.co.kr
제약-바이오 담당 조수영기자입니다.
조수영 기자 의 최신글
    ad44
    default_news_ad4
    ad47
    default_side_ad1

    연예/스포츠더보기

    item37
    ad48
    default_side_ad2

    이머니TV더보기

    item38
    default_side_ad3
    ad49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50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